저소득층 111가구에 필수 가전 제품 지원
저소득층 111가구에 필수 가전 제품 지원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18.12.04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봄까지 냉장고, 세탁기, 전기압력밥솥 등 무상 보급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관내 저소득 세대 111가구에 생활 필수형 가전을 보급하는 ‘행복드림 맞춤형 전자제품 지원사업’을 마무리했다.

생활에 없어서는 안 되지만 가계 형편상 교체하거나 새로 마련하기 어려웠던 전자제품을 무상 제공한 것으로 전기압력밥솥 38대, 냉장고 22대, 전자레인지 21대, 세탁기 17대, 가스레인지 6대 등이 공급됐다. 지원은 지난 8~9월 대상 가구를 선정하고 수요 조사한 결과에 따라 실행됐다.
구는 내년 봄까지 대상가구를 추가 발굴한 후 필수 가전을 구매해 줄 계획이다.

올해 들어 구는 이처럼 후원자들의 알짜기부를 통해 다양한 성금 연계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전자제품 지원 사업은 그 일환으로 21번째 프로젝트다.

중구의 맞춤형 나눔 사업은 기부자의 후원과 저마다 사정이 다른 저소득 계층을 효과적으로 연계하는데 방향을 둔 중구의 대표 복지 사업이다. 단순 금전 지급보다 생활 안정을 실질적으로 도울 여러 형태로 지원이 이뤄진다.

구는 한파 대비 방한용품 지급, 치과 치료 지원 등 연말까지 성금 연계 사업을 지속할 예정이다. 

김나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