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서울시장 남대문시장 방문, 상인들 현장 목소리 청취
박원순 서울시장 남대문시장 방문, 상인들 현장 목소리 청취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18.12.2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장경제 어려움 호소에 ‘TF팀 구성 지원’약속
(왼쪽 두번째 부터)박원순 서울시장, 박영철 주식회사 남대문시장 대표, 심재륜 상인회장이 남대문시장의 환경을 함께 살피고 있다.
(왼쪽 두번째 부터)박원순 서울시장, 박영철 주식회사 남대문시장 대표, 심재립 상인회장이 남대문시장의 환경을 함께 살피고 있다.
박원순 시장이 시장 상인들과 중앙식당에서 시장 환경 등에 관해 환담을 나누고있다.
박원순 시장과 시장 상인들이 식사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박원순 서울시장이 지난 25일 중구 남대문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들의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 박원순 시장은 김시길 남대문시장(주) 회장, 박영철 남대문시장(주) 대표, 심재립 상인회장 등과 함께 갈치조림이 유명한 중앙식당에서 시장 환경 등에 관한 환담을 나눴다. 

박영철 남대문시장 대표는 현재의 경제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남대문 시장 발전을 위한 서울시의 적극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특히 상인들은 “현재 남대문시장에는 노년층에 손님들이 많다”며 회현역 5번 출구의 에스컬레이터 설치와 아케이드(돔)설치 등을 건의했다.

이에 박원순 서울시장은 “현재 경제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같이 극복하자”고 말하고 “남대문시장 발전을 위해서 도움을 줄 TF팀을 구성하겠다”고 약속했다. 아울러 그 외에도 도움을 줄 수있는 부분들도 함께 찾아 보겠다고 말했다. 또한 박 시장은 상인들에게 ‘제로페이’ 사용에 어려움이 없는지도 묻기도했다.

김나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