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보행자 불편끼치는 ‘은행나무 가로수’ 이전 요구
[포토뉴스] 보행자 불편끼치는 ‘은행나무 가로수’ 이전 요구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19.04.02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역 고가도로를 사람이 다니는 ‘서울로7017’로 변경하면서 남대문시장(중구 퇴계로 53-1 남창동) 주변차로가 1차선 줄어들었다.
이에따라 보행자 도로가 1차선 늘어나면서 원래 도로 옆에 위치해 있던 가로수인 은행나무가 도로 한복판에 남아있게 돼 남대문 시장을 찾는 쇼핑객과 상인들에게 불편을 끼치고 있다.
 김나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