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시]-경자년 아침에
[신년시]-경자년 아침에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0.01.02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인 조병서
시인 조병서

보신각 종소리와 함께

희망찬 경자년 새아침이 밝았습니다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기해년은

제 잘못을 아는지 또 보자는 말 한마디 없이

줄행랑을 쳤습니다

 

 

경자년 신년에는 우리 국민 모두가

따뜻한 미래를 설계하며 웃음꽃이 활짝 핀

그런 나라 그런 국민이면 좋겠습니다

지난해 우리의 삶은 그리 호락호락 하지 않았지만

수천 수 만 명이 더불어 살아가는 사회

이런 일 저런 일로 웃음꽃도피고

반성하며 살아오지 않았나요

 

 

오늘부터는 꿈과 희망을

경자년에 한번 걸어 봅시다

허물이 있다면 과감하게 시정하고

죄가 있었다면 반성하고

부끄러워 할 줄도 아는 그런 사회

 

 

그래도 지난날을 뒤돌아보면

모두가 소중한 추억이 아닐까요

경자년 새해아침 우리 국민 모두가

행복하고 국민이 오래오래 기억에 남는

경자년이면 좋겠습니다

경자년엔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고 행복하십시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