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돌봄 동네키움센터 중구 2·3호점 개소
초등돌봄 동네키움센터 중구 2·3호점 개소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0.01.08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 모든아이 중림센터(7일)·손기정센터(10일)’오픈… 각 40명 정원
학교밖 초등돌봄센터 이용과 프로그램 이용 전액 무료
지난 7일 중림센터 개소를 축하해주고자 찾은 서양호 구청장이 축사를 전하고 있다
지난 7일 중림센터 개소를 축하해주고자 찾은 서양호 구청장이 축사를 전하고 있다

우리동네키움센터 중구형 버전 중구 모든아이 중림, 손기정센터가 지난달 27일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중구(구청장 서양호)7일 중구 모든아이 중림센터 개소식을 열고 학부모 오리엔테이션을 진행했다. 이어 10일 열리는 손기정센터 개소식에서도 학부모들과 돌봄 정책을 공유·소통하는 자리를 갖는다.

지난해 11월 운영에 들어간 중구 모든아이 신당센터를 시작으로 우리동네키움센터 서울중구 2·3호점이 되는 중림, 손기정센터는 돌봄이 필요한 모든 초등학생에게 돌봄서비스를 제공하는 학교밖 초등돌봄센터다.

중림센터는 중림복지관(서소문로616) 1·4층에 220규모로, 손기정센터는 손기정문화센터(손기정로 101) 1155규모로 마련된 공간으로 정원은 시설별 40명이다.

센터는 학기 중에는 오후 1시부터 오후 8시까지, 방학 기간에는 오전 8시부터 오후 8시까지 운영된다. 아이들을 빈틈없이 돌보기 위해 전담교사 2명 외에 교사 2명을 추가 배치했다. 아이들의 흥미를 끌만한 다양한 놀이학습 프로그램도 마련된다.

10일 손기정센터 개소식을 찾은 서양호 구청장이 센터내 아이들과 반갑게 인사하고 있다
10일 손기정센터 개소식을 찾은 서양호 구청장이 센터내 아이들과 반갑게 인사하고 있다

센터와 프로그램 이용은 전액 무료다. 간식과 석식, 방학 때 제공되는 점심 비용도 따로 내지 않아도 된다. 자녀와 떨어져 있어도 안심할 수 있도록 아이들의 센터 입·퇴실 알림 문자도 발송된다.

개소식에 참석한 한 맞벌이 학부모는 일을 하는 입장에서 믿고 맡길 수 있다는 곳이 있다는 게 얼마나 든든한지 모른다다양한 프로그램을 접하면서 또래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공간이 생겨 아이도 좋아한다고 만족감을 나타냈다.

중구형 초등돌봄은 타자치구의 벤치마킹 사례로 떠오르며 외부에서도 큰 주목을 끌고 있다. 대외적으로 그 성과를 인정받고 있다는 증거다. 구는 관내 기업과 대학 등 지역자원을 연계해 돌봄에 활용할 수 있도록 특별 프로그램을 발굴하는 등 적극적 돌봄 추진에 박차를 가할 방침이다.

서양호 중구청장은 수년 내 중구처럼 돌봄 인프라가 훌륭하게 갖춰진 곳에서 아이를 키우고 싶다며 전입해 오는 주민이 생겨나도록 아이에 대한 정책적 지원과 배려를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유정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