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무로소식) 2020년 충무로 극장가 빛낼 쥐띠 스타는?
(충무로소식) 2020년 충무로 극장가 빛낼 쥐띠 스타는?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0.01.10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미성년’, ‘시동’ 스틸. 사진 쇼박스, NEW
영화 ‘미성년’, ‘시동’ 스틸. 사진 쇼박스, NEW

2020년은 경자년(庚子年)으로 흰 쥐의 해다. 경자는 육십갑자 중 37번째에 해당하며 이를 뜻하는 동물 쥐는 부지런과 총명을 상징하는 영물로 여겨졌다. 2020년 새로운 해에도 반가운 신작들이 극장가를 찾는 가운데 올 한 해 다양한 활동을 예고한 배우들 소식도 줄을 잇는다. 경자년 쥐띠 해를 맞아 총명한 안목으로 좋은 영화만을 엄선, 부지런히 차기작 소식을 알린 쥐띠 배우들이 화제를 모은다.

72년생 쥐띠 배우로는 고소영, 장동건, 김명민, 배용준 등 내로라하는 톱스타들이 대거 포진돼있다. 특히나 배우 염정아는 지난해 드라마 스카이캐슬성공 이후 영화 미성년’(감독 김윤석)에서 보여준 섬세한 연기로 누리꾼들로부터 클래스는 영원하다는 호반응을 이끌어냈다. 여기에 지난해 12월 개봉된 시동’(감독 최정열)까지 합세, 그는 충무로와 안방극장을 오가는 연기변신으로 거대 팬덤을 형성했다.

염정아는 올해 색다른 작품으로 관객을 찾을 예정이다. 지난해 10월 크랭크인된 인생은 아름다워’(감독 최국희)는 첫사랑을 찾아달라는 아내의 기상천외한 소원으로 인해 함께 첫사랑 찾기 여정을 떠나게 된 부부 이야기를 그린 뮤지컬 영화다. 이 작품에서 염정아는 아내 오세연을 연기하며 남편 강진봉 역을 맡은 류승룡과 부부로 호흡한다.

영화 ‘디바’ 출연한 배우 신민아와 ‘사냥의 시간’에 출연한 배우 이제훈(왼쪽부터).
영화 ‘디바’ 출연한 배우 신민아와 ‘사냥의 시간’에 출연한 배우 이제훈(왼쪽부터).

손호준, 유연석 등 84년생 쥐띠 배우들도 활발한 활동을 예고한 가운데 올 해는 신민아와 이제훈의 활동이 두드러질 전망이다. 신민아는 디바’(감독 조슬예)3년만에 스크린 복귀한다. ‘디바다이빙계 디바라는 별명으로 불리던 여성이 의문의 사고 후 잃었던 기억을 되찾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신민아는 이 작품에서 이유영과 연기호흡을 맞췄다.

1월에는 코리아’, ‘7번방의 선물등 흥행 작품 시나리오를 집필한 유영아 작가 신작 휴가’(감독 육상효) 크랭크인 소식을 전하며 앞으로 선보일 활동에 대한 팬들의 관심이 높다.

신민아와 동갑내기인 이제훈은 2020년 바쁜 한 해를 보낼 예정이다. 최근 컬렉터’(감독 박정배) 크랭크업 소식을 알린 그는 뒤 이어 넷플릭스 오리지널 무브 투 헤븐: 나는 유품정리사입니다’(이하 무브 투 헤븐’) 출연을 결정했다. 그는 이 작품을 통해 넷플릭스로 활동 영역을 확장, 2년만에 드라마 복귀한다. ‘무브 투 헤븐은 아스퍼거 증후군(언어 및 사회적응 발달이 지연되는 만성 신경정신 질환)을 가진 청년과 그의 후견인이 유품정리업체를 운영하는 내용으로 이제훈은 이 작품에서 후견인 상구 역을 맡았다.

무브 투 헤븐출연에 앞서 그는 오는 2사냥의 시간’(감독 윤성현) 개봉을 앞두고 있다. ‘사냥의 시간은 경제 위기가 닥친 도시에 새로운 희망을 찾기 위해 또 다른 범죄를 계획한 네 인물의 추격전을 다룬다. ‘파수꾼’(2010)으로 독립영화계 파란을 일으켰다 평가를 받은 윤성현 감독의 첫 상업영화 데뷔작으로 이제훈은 이 작품을 통해 윤 감독, 배우 박정민과 다시 만난다. 더욱이 충무로 기대주로 자리잡은 안재홍과 기생충’(감독 봉준호)를 통해 세계로 뻗어나간 배우 최우식의 출연이 더해져 N차 관람객(한 영화를 여러 번 보는 행위)을 겨냥한 팬덤 영화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