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2021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추진
중구, ‘2021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추진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0.11.26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월 15일까지… QR코드 통한 비대면 모금 병행
안내 포스터
안내 포스터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저소득 주민들이 추운 겨울 온기를 느낄 수 있도록 내년 215일까지 ‘2021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을 추진한다.

26일 구에 따르면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은 매 겨울마다 기부문화 확산을 위해 펼치는 민·관 협력 모금운동이다. 서울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가 주관하고 구를 중심으로 지역주민, 단체, 기업체 등이 동참한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모금사업 총괄과 성금 배분을 맡고, 구는 구청과 15개 동주민센터에 성금·품 접수창구를 개설하고 어려운 이웃을 향한 온정을 모은다. 지원 대상 발굴, 후원 서비스 연계, 사업 홍보 등도 함께 이뤄진다.

조성된 성금은 저소득 주민들에게 긴급 생계비, 의료비 등으로 사용되며 독거노인, 장애인 가정, 한부모 가정, 결식아동 등 소외 계층에게도 지원될 계획이다.

이번 모금은 지난 16오비맥주에서 10kg 백미 210포를 후원하며 올 겨울 나눔의 첫 테이프를 끊었다.

특히 올해는 비대면 모금방식이 도입돼 스마트폰으로 QR코드를 스캔한 후 모바일 결제창을 통해 기부하는 방식으로 소액 기부가 가능하다.

서양호 구청장은 "지역내 독지가와 기업들의 변함없는 후원과 더불어 소액 기부자들의 끊임없는 후원 행렬이 이어졌기에 겨울에도 온기를 품을 수 있었다어려운 주변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이번에도 지속적인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성금·품 기부를 원하는 개인 또는 단체, 기업은 구 복지지원과 또는 동주민센터에 마련된 접수창구에 기탁하거나 온라인 입금을 하면 된다.

유정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