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여름철 풍수해 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중구, 여름철 풍수해 대비 재난안전대책본부 가동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2.06.14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달 15일부터… 13개 실무반 106명 구성
빗물저류조 점검
빗물저류조 점검하는 모습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여름철을 앞두고 재난상황 단계별 업무대응 매뉴얼을 재정비하고 풍수해를 대비한 재난안전대책본부를 지난 달 15일부터 가동 중이다.

재대본은 본부장(구청장), 차장(부구청장), 통제관(생활도시친화국장), 담당관(치수과장), 기능별 13개 실무반 106명으로 구성됐다. 재난 발생 시 각 실무반에서는 상황총괄, 재난홍보, 교통대책, 구조구급, 시설복구, 의료방역 등 신속한 대응에 나선다.

구는 또 기상 상황에 따라 보강-주의(강우량 30/일 이상) 1단계-주의(호우주의보, 태풍주의보) 2단계-경계(호우경보, 홍수주의보, 태풍경보) 3단계-심각(홍수경보, 대규모 재난발생, 이재민 다수발생) 등 단계별 24시간 비상근무도 시행한다.

이 밖에도 지역 내 침수피해가 우려되는 51가구에 대해서는 돌봄공무원과 긴급지원봉사자 51명을 지정해 폭우 등 위험상황 시 가구별 상황을 직접 확인해 밀착관리가 이뤄지도록 했다.

아울러 구는 수해취약지역 및 수방시설 544개소에 대한 사전 점검과 수방자재·양수기 정비도 끝마쳤다.

풍수해 대비를 위한 향후 예방 대책도 이어진다. 우선 올해 말까지 총사업비 87억여원(구비 35억여원)을 들여 하수도 정비 및 준설 사업을 진행한다. 또 집중호우 시 하수역류로 침수가 우려되는 상가·지하주택 13가구에 물막이판과 역류방지시설을 설치할 계획이다.

이번 여름은 대기 불안정과 평균 수온 상승 등에 따라 국지성 호우 및 태풍 발생 빈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구는 여름철 각종 돌발 상황에 선제적으로 대비하는 한편 각종 풍수해 피해 발생 시 적극적인 복구지원에 나설 방침이다.

유정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