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구, '이웃 지킴이'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집중 모집
중구, '이웃 지킴이' 명예사회복지공무원 집중 모집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2.06.16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재 469명 활동...작년 704건 위기가구 발굴 및 1,292건 지원
중구청사
중구청사

중구는 복지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을 집중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란 지역사회에서 위기가구를 찾거나 지원하는 활동에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무보수·명예직 지역 봉사자를 말한다. 지역주민이나 부동산 중개인, 음식·숙박·서비스업종 종사자, 공동주택·고시원·모텔 관리자로 일하는 생활업종 종사자 등 위기가구 확인과 신고가 용이한 사람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하다. 
명예사회복지공무원에 위촉되면 복지 사각지대에 놓인 가구를 발견하는 즉시 동주민센터나 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로 제보하는 역할, 사후관리가 필요한 위기가구를 모니터링 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활동에 따른 위촉장이 수여되고 1365 자원봉사 실적을 인정받는 등 혜택도 주어진다. 특히 구는 활동 촉진을 위해 우수활동자를 사회복지의날 표창이나 서울특별시장 표창 대상에 추천하거나 지역소식지 등에 미담사례로 홍보할 예정이다.
자격은 성별이나 연령, 학력, 직업에 대한 제한이 없으며 이웃에 대한 관심이 있고 실질적인 활동이 가능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함께할 수 있다. 참여를 희망하는 주민은 동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서와 개인정보 수집 동의서, 보안서약서 등을 작성해 제출하면 된다.
집중 모집 기간은 이달 말까지이며, 그 외 기간에도 상시 신청이 가능하다.
현재 중구에는 약 469명의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활동하고 있으며, 지난해 704건의 위기가구를 발굴해 1292여 건의 공공 및 민간서비스 지원을 실시했다.
유정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