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상욱 위원장, 오세훈 서울시장의 남산고도제한 완화 검토 환영!
지상욱 위원장, 오세훈 서울시장의 남산고도제한 완화 검토 환영!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2.11.21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속적으로 시와의 당정협의회 등 통해 남산고도제한완화 적극검토 강력 요구
지 위원장, “2016년 총선부터 대표공약으로 지난 6년 노력해 온 남산고도제한 완화 해결, 이제서야 가시적 성과로 이어진 걸 환영“
국힘.중구성동울 지상욱당협위원장
지상욱 국힘 중구성동을 당협운영위원장

국민의힘(중구.성동을)지상욱 위원장은 오세훈 서울시장이 17일 열린 315회 서울시의회 정례회 제4차 본회의에서 남산고도제한 완화와 관련해 "10년 전 시장직을 수행할 때에 비해 고도제한에 대해 생각이 많이 달라졌다. 전향적 검토를 지시하고 있다"고 밝힌 것에 대해 환영의사를 밝혔다.

지 위원장은 “2016년 총선부터 대표공약으로 지난 6년 간 노력해 온 남산고도제한 완화 해결이 이제서야 가시적 성과로 이어진 걸 환영한다.“ 고 보도자료에서 밝혔다.

지 위원장은 서울시와의 당정협의회를 통해 수차례 오 시장에게 남산고도제한과 역세권지역 재정비 미비로 지역주민들이 수십년간 재산권침해와 지역낙후로 인한 안전문제 등 고통을 호소하고 있다알리고 고도제한 완화와 역세권지역 종상향 등에 대해 전향적인 검토를 요청해 왔다.

이에 대해 서울시는 남산고도제한의 경우, “현재는 건축물 높이를 20m 또는 12m 이내로 하게 되어 있는데 28m 이내로 적용할 수 있는 규정이 있다. 지난 5월 발주해 24년까지 과업을 수행할 용역결과를 검토해 일정 부분 성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답했고 오세훈 시장도 적극적으로 완화를 검토하겠다고 화답을 한 것이다.

마지막으로 지 위원장은 오시장께서 밝히신 대로 전향적인 검토를 통해 지난 30여 년간 재산권 침해와 낙후된 지역환경으로 고통 받고 있는 중구 주민의 숙원이 꼭 주민의 바람대로 꼭 해결될 수 있도록 서울시가 적극적으로 나서달라당부하며 집권여당인 국민의힘 당협위원장으로서 계속해서 서울시, 정부와도 긴밀히 협력해서 꼭 가시적 성과를 이뤄 내겠다고 밝혔다.여촌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