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꿈꾸는 새로운 골목문화 "소통짱 배려짱 옛정 담긴 골목문화 되찾자"
함께 꿈꾸는 새로운 골목문화 "소통짱 배려짱 옛정 담긴 골목문화 되찾자"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4.06.20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중구 광희문앞 아리랑고개 일대 골목길

자연보호서울중구협의회, 시민실천단
중구협의회는 '정겨운 골목문화를 되찾아 주자'는 캠페인을 전개했다.

자연보호중구협의회(회장 이영도) 회원은 지난 15일 관내 신당동 광희문일대 노후주택밀집지역에서 '정겨운 골목문화를 되찾아 주자'는 캠페인을 전개했다.

이날 회원들은 '골목이 삶이다. 함께 풀어 가자'라는 구호가 담긴 피켓을 들고 전단지를 배포하는 한편 골목길 곳곳을 깨끗이 청소했다.

이는 소통과 배려가 사라진 골목길에 옛정이 담긴 골목문화를 되찾기 위한 것으로 △쓰레기 NO. 적치물 NO. 깨끗하고 안전한 거리 △
인사도 내가 먼저, 배려도 내가 먼저 △범죄없는 안전한도시, 우리 함께 만들어요 △방역소독 생활화로 우리 건강 지키자 △기초질서 지키기, 쓰레기투기 근절 등 소통과 배려를 강조했다.

이영도 회장은 "이번 캠페인은 우리 중구의 중점사업인 골목문화창조 계획에 일조하기 위해 우리의 골목이 소통과 배려로 인정이 흘렀던 옛정이 담긴 골목문화를 되찾기 위한 주민운동에 앞장서기 위한 것"이라며 "이 캠페인을 계기로 우리 골목의 쓰레기 적치물, 주차 등 문제를 해결해 가는데 동참해 웃으며 먼저 인사하는 옛정이 담긴 정겨운 골목을 되찾으면 좋겠다"고 강조했다.여촌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중구 명동8길 22-4, 10층 1001호(명동2가, 대한빌딩)
  • 대표전화 : 02-773-4114
  • 팩스 : 02-774-9628
  • 청소년보호책임자 : 변봉주
  • 명칭 : 서울중구신문명동뉴스
  • 제호 : 중구신문
  • 등록번호 : 다 02713
  • 등록일 : 1993-02-25
  • 발행일 : 1993-02-25
  • 발행인 : 변봉주
  • 편집인 : 변봉주
  • 인터넷신문 명칭 : 중구신문닷컴
  • 등록번호 : 서울, 아 52247
  • 등록일 : 2019-04-03
  • 발행인 : 변봉주
  • 편집인 : 변봉주
  • 중구신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중구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7734114@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