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창윤 부의장, “복지시설內 청소차량 주차 충격” 지적
변창윤 부의장, “복지시설內 청소차량 주차 충격” 지적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18.03.07 1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분 발언 통해 구에 청소차량 운영진단 조치 강력 요청
변창윤 부의장

중구의회 제2차 본회의가 열린 지난달 28일 변창윤 부의장은 5분 발언을 통해 중림사회복지관내 청소차량의 주차실태를 지적하며 구에 강력히 시정 조치해줄 것을 촉구했다.  
변 부의장은 “최근 며칠 간 중구 관내 사회복지시설 일대를 방문, 조사를 한 결과 안타까운 장면을 목격하게 되었다”며 “어떻게 중림사회복지관 시설 출입구 주변에 청소차량을 주차해놓을 수 있느냐. 충격이 아닐 수 없다. 이는 집으로 가정하면 안방에 마치 쓰레기통을 두고 살고 있는 꼴과 다름없다”고 지적했다.  그는 이어 “복지시설 내에 청소차량 주차는 아무리 이해하려해도 상식적으로 납득이 가지 않는 사안인 것만은 분명하다. 제가 잠시 일시적인 상황일 것이라 기대하고 해당 장소를 며칠 후 다시 방문했지만 여전히 주차를 해놓는 행위가 이어지고 있었다.”고 강한 유감을 표명했다. 아울러 “문제의 중림사회복지관 내 청소차량 주차행위는 주민 복지 향상에 역행하는 것이자 인근 주민들에 생활편의에 불편을 주는 격이라 사료된다”고 주장하며 “중구청은 진정한 주민 복지향상과 청소 환경 개선을 위해 관련 문제 근절을 위한 노력을 부탁드린다”고 관내 복지시설을 대상으로 한 청소차량 운영진단을 전개해줄 것을 요청했다.  

유정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