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중구 약수역세권 지구단위계획 변경 통과
서울시, 중구 약수역세권 지구단위계획 변경 통과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22.08.01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호로 및 다산로가 교차하는 약수사거리 주변으로, 주거와 상업 혼재 지역

서울시는 지난 7월 27일 제11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열고, 중구 신당동 약수 지구단위계획 결정 변경 안을 '수정가결'했다고 밝혔다.

대상지는 지하철 3·6호선 약수역을 중심으로 동호로 및 다산로가 교차하는 약수사거리 주변으로, 주거와 상업 혼재 지역이다.

서울시는 "지난 2009년 결정 이후 변화된 법 제도 및 약수고가 철거 등 지역 현황 변화를 반영하고, 현실 여건상 불합리한 계획을 개선하기 위한 취지"라고 설명했다.

변경안은 자율적 개발을 저해할 수 있는 공동개발 계획을 최소화하고, 최대 개발 규모를 일부 완화(1300㎡→1500)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또 대상지에 대한 역세권 기능 강화를 위해 그동안 지역 여건과 맞지 않아 계획 이행률이 낮은 특정층 권장 용도계획을 폐지하고, 역세권 기능에 부합하는 일반 업무시설 및 문화 및 집회시설 중 공연장, 전시장 용도 등이 도입될 수 있도록 관련 인센티브 체계를 정비했다.

아울러 지역 여건을 고려한 합리적인 건축물의 높이 관리를 위해 3종 일반주거지역 및 준주거지역의 높이 계획을 완화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재정비안은 주민 열람 절차를 거쳐 이르면 9월 중 최종 계획안이 결정 고시된다.

유정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