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월부터 중·고등학교 신입생에 교복비 지원
3월부터 중·고등학교 신입생에 교복비 지원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19.01.3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오는 3월부터 관내 중·고등학교 신입생에게 교복비를 지원한다.

입학일인 올해 3월 4일을 기준으로 중구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으면서 교복을 입는 중·고등학교에 진학하는 신입생이면 누구나 한 번에 한해 30만원을 지원한다.

구는 관내 중·고등학교 신입생 1,440여명이 이번 교복비 지원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고 있다. 구 예산은 4억3,000만원이 소요될 전망이며 관련 조례가 지난해 12월 28일 공포됐다. 지원 금액 30만원은 정부와 서울시교육청의 교복 학교주관구매 상한가격을 감안해 설정했다.

신청은 3월부터 관내 학교의 경우 학교 측에서 일괄로 받아 구에 송부할 계획이다. 관외 학교는 학생이나 보호자가 거주지 동주민센터를 찾아 신청하면 된다.

구는 주소지, 재학 사실 등의 확인을 거쳐 요건에 맞으면 신입생(보호자)에게 지원금을 계좌 이체한다.

다만, 기존에 교복비를 지원받고 있는 생계·의료비 수급자와 시설수급자는 이번 사업 대상에서 제외됐다.

김나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