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 해외 활로 개척 돕는 중구
중소기업 해외 활로 개척 돕는 중구
  • 인터넷편집부
  • 승인 2019.04.17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소상공인·중소기업에 해외 전시회 참가 지원, 오는 30일까지

중구(구청장 서양호)가 해외 전시회 참가에 도전하는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돕기에 팔을 걷었다. 구는 5월부터 이들의 판로개척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모색하기 위해 ‘해외 전시회 참가 지원 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오는 30일까지 참여 기업 및 소상공인을 모집한다.
모집대상은 제조업이나 유통업을 하고 있는 중구 관내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이다. 이번 사업은 올해 해외에서 열리는 전시회에 참가하면 관련 비용을 지원해 주는 것으로 구는 1~4월중 열린 해외 전시회에 나간 경우도 지원 범위에 포함시켰다. 기본부스 임차료, 장치비, 전시물품 운송료 등을 지원하게 되는데 전시회 총 참가비의 50% 이내에서 한 기업 당 250만원까지 보조한다. 사업비는 전액 구 예산으로 진행하며 최대 20개 업체까지 지원할 계획이다.
사업 참여를 원하는 기업이나 소상공인은 전시회 참가 계획서·신청서, 전시회 공식 브로셔, 자체평가표, 수출실적 증명서류 등을 첨부해 4월30일까지 구 전통시장과(☎3396-5042)로 방문이나 우편 접수해야 한다.
구는 5월초 심의회를 열어 신청 업체의 제품 경쟁력, 수출현황 등을 종합 검토한 후 선정 여부를 개별 통보한다. 다만, 참가하려는 해외 전시회에 대하여 다른 기관의 지원을 받거나 개별 참가가 아닌 협회 등을 통한 단체 참가인 경우, 다른 업체와 공동 명의로 참가하는 경우 등은 선정대상에서 제외할 방침이다.
동대문패션타운, 남대문시장, 을지로 등에서 많은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이 활동하고 있는 중구는 매년 해외 전시회 참가를 장려함으로써 수출 경쟁력 강화를 위해 함께 노력하고 있다.
김나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